> 철마가 멈춘 곳 DMZ 월정리역
본문 바로가기

강원도

철마가 멈춘 곳 DMZ 월정리역

728x90
반응형

강원도 철원의 월정리역은 비무장지대 남쪽 한계선에 가장 가까이 있는 마지막 역이다

 

 

 

 

 

서울과 원산을 달리던 경원선의 중간역으로 1934년 역사가 세워졌으며

전쟁이 발발하면서 자연히 폐쇄되어 오늘에 이르렀다

 

 

 

 

 

역사 내부

 

 

 

 

 

 

 

 

 

 

다음 역은 가곡인데 북한이다

 

 

 

 

 

철마는 달리고 싶지만,,,,

 

 

 

 

 

 

 

 

 

 

역내의 부서진 기차가 있는데 북한군이 철수하면서 기관차만 가지고 가서 객차만 남아있다

우리나라 분단의 역사를 상징하는 전시물이 되었다

 

 

 

 

 

 

 

 

 

 

앞쪽에 둔덕이 보이는데 바로 DMZ 다, 민간인으로는 가장 DMZ 가까이 올 수 있는 곳이기도 하다

 

 

 

 

 

 

 

 

 

 

 

 

 

 

 

 

 

 

 

최전방 역 광장에는 각종 조형물들이 있다

 

 

 

 

 

왼쪽에 철통 경계라고 표시된 문이 DMZ로 들어가는 통문이다

여기는 최전방이다

 

자유롭게 기차가 다닐 수 있는 월정리역이 되기를 기원합니다

 

728x90
반응형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