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논개와 진주촉석루
본문 바로가기

경상남도

논개와 진주촉석루

728x90
반응형

진주촉석루 깨끗하게 잘 꾸며저 있다

 논개 바위를 보러 멀리도 온 보람이 있다

 

 

 

 

 

 

 

 

1593년(선조 26) 임진왜란 중 진주성이 일본놈에게 함락되자

 논개가  왜놈 장수를 껴안고 물로 뛰어든 바위 의암바위라고 명명 했다 (인조7년 1629년)

 논개  나이 (1574~1593)  만19세 순국

 

 

 

그 바위 홀로 서 있고 그 여인 우뚝 서 있네

그 바위 아닌 돌. 그 여인 어찌 죽을 곳을 찾았겠으며

그 여인 아닌 돌. 그 바위 어찌 의롭다는 소리 들었으리요

남강의 높은 바위 꽃다운 그 이름 만고에 전하리    (논개비문에서)

 

 

 

논개영정 최대한 이쁘게 그렸겠지만 대충 그렸어도 이뻣을 것 이다

이곳에 와서 느낀점이 있다면 논개도 유관순열사 만큼의 동일한 대접을 받아야 한다고 생각했다

언제 기회가되면 아니 꼭 가보리다 장수에 있는 생가를...............

 

 

 

 

 

 

 

 

 

 

 

 

 

 

 

 

 

 

 

 

 

 

 

 

 

 

 

논개가 왜놈 장수에게 혼자 바위로 내려 오라고 했다지요 

빠저 나가지 못 하도록 열손가락에 가락지를 끼고 왜놈을 안고 물에 몸을 던지는 순간 얼마나 떨리고 무서웠을까

마음이 숙연 해 진다

 

 

 

촉석루에서 보이는 진주 남강

 

 

 

우물터를 찾아 복원 너무 깊어서 중간을 막아 놓았다

 

728x90
반응형

'경상남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봄이오면 꼭 보고 싶었던 통도사 홍매화  (0) 2019.02.23
최참판댁  (0) 2017.04.03
논개와 진주촉석루  (0) 2014.08.29
거제도 한려수도  (0) 2014.08.28
경남거제 외도보타니아  (0) 2014.08.28
통영미륵산 케이블카  (0) 2014.08.27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