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충청북도

깊은 산속의 양산 팔경 자풍서당

728x90

충북 영동군 양강면 두평리의 조선시대의 자풍서당 (資風書堂)

 

 

 

 

 

 

자풍서당 가는 길 국도변에서 산길로 300m를 걸어가야 한다

여기서 걸어가려고 했으나 주차가 마땅치 않아

1.5 km를 돌아서 가는 차 길로 가보니 그동안 차로 다녀 본 길 중에 최악의 길이고 정말 위험하다 

 

 

 

 

 

 

자풍서당은 조선 전기에 지어진 것으로 명조 선조 때

유학자 동천 이충범(東川 李忠範 1520~1598)이 제자들을 교육하던 곳이다

 

 

 

 

 

 

 

 

 

 

 

앞면 5칸 옆면 2칸으로 맞배지붕 집으로 18세기 건축양식을 잘 보여준다

 

 

 

 

 

 

처음에는 풍곡당(豊谷堂)이라고 하였으나 조선시대 문신이며 학자인 한강 정구(寒岡 鄭逑 1543~1620) 선생이 이곳에 머무르면서

자법정품 (資法正風)으로 강학함을 장려하였다는 뜻으로 자풍서당이라고 다시 작명하였다

 

 

 

 

 

 

 

 

 

 

 

 

이 대청마루에서 얼마나 많은 유생들이 공자왈 맹자왈 책을 읽었을까

 

 

 

 

 

 

 

 

 

 

 

 

대청마루 뒷문을 열면 시원한 바람이 들어올 텐데

 

 

 

 

 

 

 

 

 

 

 

 

대들보와 서까래가 세월을 말해 주고,,,

 

 

 

 

 

 

 

 

 

 

 

 

특이한 것은 마당에 고려시대 불탑이 있는 것이다, 공식 명칭은 구평리 5층 석탑이며

예전에 근처에 풍곡사라는 절이 있었다고 한다

 

 

 

 

 

 

 

 

 

 

 

 

용도를 모르는 돌무더기 

불탑 주변에 기단 등으로 사용하던 돌 아니었을까 추측 하지만 잘 모르겠다

 

 

 

 

 

 

 

 

 

 

 

 

 

 

 

깊은 산속에 있어 접근성이 안 좋아 찾는 사람이 별로 없는 옛 서당이지만

책 읽는 소리가 양산 8경에 들어갈 만큼 유서 깊은 곳입니다

 

728x90

Comments

  • 이전 댓글 더보기
  • 무척 고풍스러운 서당이 잘 보존되고 있군요.
    석탑도 멋지네요.
    즐감했습니다~

  • 요즘 끈적거리는 날씨 탓에 불쾌지수도 높습니다.
    한 열흘만 견디면 아침 저녁으론 찬 바람도 불겠지요.

  • 저도 여기 들어가느라...
    고생 좀 했습니다.
    길이 워낙에 ~~
    예전 보다 관리는 더 잘 되어있는 모습이어서 좋습니다~~^^
    수고 많으셨습니다~~

  • 깊은 산속에 있나 봅니다...
    공부에 몰입 하기엔 좋을 것 같습니다...
    무더운 날 씨 입니다...
    여름철 건강에 유의하시길 바랍니다...

  • 단천님, 안녕하세요
    3일전 설악산 토왕성폭포 전망대로 올랐는데
    폭우로 인한 짙은 안개 때문에 조망은 놓쳤답니다 ^^
    이틀후면 가을이 들어선다는 입추절기인데
    폭염과 열대야까지 ... 후끈한 날씨네요 ^^
    건강하고 션~한 주말 보내시기 바랍니다

  • 안녕하세요 ?
    서당이 고풍스런 곳 포스팅감사히즐감합니다
    오후에도 즐거운 기쁨가득 보람된 시원하게
    좋은일가득 즐거운 여유롭게 밝은 웃음으로 금요일
    편안한 시간 보내시기 바람니다 ....

  • 안녕하세요?
    8월의 첫주 금요일 오늘도 무더위가 예상됩니다.
    코로나 변이 확진자가 증가 추세입니다.
    무더위 이겨내시고 건강수칙 잘 지켜서서
    건강하고 행복한 8월이 되시기 바랍니다
    충북 영동군 두평리 소재 조선조 자풍서당은 유학자 이충범
    선생이 명조 선조때 제자를 교육하던 곳의여러 모습
    잘 보고 다녀갑니다 .

  • 양산팔경의자풍서당의 고운 포스팅에
    즐감하고 갑니다

  • 오늘하루도~*♣
    ♪(^@^)좋은일
    ♬(^-^)웃는일
    ♣(~.^)즐건일로
    사랑많이받으세요

  • 안녕하세요. 단천님
    자풍서당이 정구선생이 세우신 서당이군요.
    정구선생이 제 피드에 올려진 허목의 스승입니다.
    8월에도 무더위와 코로나 조심하시고, 건강 잘 살피시길 바랍니다.
    서로 스치듯 살아가는 세상이지만 서로 웃음지을 수 있는 여유를 가졌으면 좋겠습니다.
    참 좋은 향기로운 인연 오래 지속되기를 기대해봅니다.
    오늘 하루도 즐겁고 해복한 하루 되세요~~ ♡ 52+

  • 안녕하세요
    옛 선비들의 기품이 서려있는
    고즈넉한 자풍서당에 마음 쉬어갑니다
    열대야로 잠을 설치기 쉬운 계절 ...
    오후에는 소나기 소식이 있다니 한가닥 기대를 해 봅니다
    탈도시를 선언한 휴가주간이라 오늘도 피서 인파로 북적이겠지요
    저도 조금후, 감포~구룡포 방면 해변으로 출사를 떠납니다
    오늘도 좋은날, 힐링 휴식으로 시원한 주말 보내시기 바랍니다

  • 젊어서는 빨리 가던 시계도
    나이가 한 살씩 드니 시간은 더디 갑니다.
    억척스럽게 보낼 이유가 이젠 사라지네요.
    오늘 부로 블로그는 마지막입니다.
    늘 건강하세요.
    그동안 감사했습니다.


  • 안녕하세요?
    8월의 첫주 토요일 오늘도 무더위가 예상됩니다.
    코로나 변이 확진자가 증가 추세입니다.
    무더위 이겨내시고 건강수칙 잘 지켜서서
    건강하고 행복한 8월이 되시기 바랍니다
    충북 영동 양강면 두평리 자풍서당 조선조 한강 정구선생이 유생들을
    교육하던 서당의 모습 잘 보고 다녀갑니다 .

  • 직접 본듯 하네요. 사진으로나마 분위기가 전해집니다
    잘보고 공감 남기고 갑니다.
    여유로운 하루, 오늘도 행복하세요~

  • 깊은 산속의 풍광에 더위를 식혔습니다.
    늘 활발한 출사길 이어주세요 건강하시구요.
    저도 어제(8/5) 이사를 하고 정리 하고있습니다.






  • ┃▶◀상전벽해 (桑田碧海)...사람 대접을 못 받는 사람들이 살던 여의도┃▶◀


    ◀ 조선 시대, 여의도에 사람이 살았습니다. 당시는 천민들이 살던 곳,

    이들은 사람축에 끼일 수가 없어 일반 양인들이 사는 부성이나 마을

    안은 물론이요, 그 언저리에서도 감히 살지 못하고, 저만큼 물러나

    귀빠진 곳에 저희끼리 웅크리며 어깨를 비비고 살았습니다.

    ◀명종실록에 따르면 "여의도엔 짐승을 키우고 잡아 납품하는

    관노[典僕]들이 살았다. '그 섬에 집을 짓고 살고 있는데 일가끼리

    혼인하여 사촌이나 오촌도 피하지 않는가 하면 홀아비나 과부가

    있으면 가까운 친척이라도 마음대로 같이 살면서 조금도 이상하게

    여기지 않았다는 것입니다.

    ◀여의도는 사람 살 곳이 못 되었지요. 모래땅으로 논농사는 불가하고

    목축이나 땅콩 농사에나 걸맞은 땅이었습니다. 섬이라 바람이 세었다고

    해요.

    . '저희들끼리 웅크리며 어깨를 비비며 살아야' 했고, 강 건너 절두산에서

    목을 치던 이들이 살던 곳이기도 하였습니다. 그러나 지금은 어떤가?
    한 나라의 부귀와 권력이 넘치는 땅으로 변모했습니다. 글자그대로

    상전벽해 (桑田碧海)... 뽕나무 밭이 변하여 푸른 바다가 됐다는 것이지요.


    ◀선조들의 숨결어린 문화재
    "문화재를 사랑하는 마음은 애국심입니다"

  • 여름나기로는 우리 한옥만한 건축이 없습니다
    냉방시설이 없던 시기에 아무 탈 없이 여름을 견디어 왔던 우리 조상들의 슬기입니다

  • 어머나~!
    단천 님도 여기 다녀오셨군요.
    저는 걸어서 올라갔습니다. 그렇잖아도 차로 갈 수 있는 길이 매우 험하다고 해서 걸어갔는데 그러길 잘했군요.
    자풍서당은 굉장히 운치있고 한강 정구 선생의 발자취가 있어 더욱 좋았답니다.
    서당을 둘러보는 내내 돌아나올때까지 죽어라고 짖어대던 개 짖는 소리만 빼면요. 하하하 지금도 들리는 듯합니다. ^^

    단천 님, 잘 지내시나요?
    휴가는 다녀오셨고요?
    날이 아직도 많이 덥습니다. 건강하게 보내세요.^^

    • 다녀 온 후에 한빛님 유튜브를 보았습니다
      설명을 들으니 가기전에 보았어야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영상에 들리는 개소리 아직도 열심히 짓고 있었습니다 자기 본분을 하는 것이지만
      그 당시 하도 시끄러워 에이 ㄸ 개 하였습니다
      무더운 폭염에 건강 하세요
      감사합니다

    • 아아~ 그러셨군요~
      여전히 개짖는 소리가~~^^

  • 안녕하세요
    정성들인 포스팅감사합니다
    오늘도 즐거운 마음으로 주말좋은시간
    보내시고 무더위에 건강 유의 하시며
    행복 하시기 바람니다 ....

  • 돌 하나 목재 하나
    대들보 서까래 문짝의 창호지
    그 어느 틈으로 새는 바람소리까지
    마음을 설레게 합니다, 단천님.